伊坂プレス トラベルマガジン

계정 만들기 로그인내
> 여행 매거진 > 아오모리현 > 사실 그리스도는 아오모리(青森)에서 살고 있었다! “그리스도의” 무덤과 “피라미드”가있는 아오모리의 작은 마을을 발견! 믿을지 안 믿을지는 당신에게 달려있습니다!

青森県 キリストの墓

사실 그리스도는 아오모리(青森)에서 살고 있었다! “그리스도의” 무덤과 “피라미드”가있는 아오모리의 작은 마을을 발견! 믿을지 안 믿을지는 당신에게 달려있습니다!

2019/11/18

 

아오모리 현의 신고무라 (新郷村)에 “그리스도의” 무덤이 있습니다. 종교단체의 지도자였던 타케우치 키요마로(竹内巨麿)가 1935년에 헤라이무라(戸来村 / 현재 신고무라)를 방문하여 “그리스도의 무덤 “을 발견했습니다. 타케우치 집안에 대대로 전해졌다고 하는 “다케우치 문서(竹内文書)”에 따르면 그리스도는 21살 때 일본으로 건너와 12년간 일본에서 수행하고 33살 때 유다에 돌아가 하나님의 가르침을 전하고 있다가 곧 붙잡혀서 십자가에 달리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십자가 달린 것은 그리스도가 아니라 동생인 이스키리가 희생양이 되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십자가에서 벗어난 그리스도는 시베리아를 횡단하여 알래스카에서 배를 타고 아오모리 현 하치노헤(八戸)에 상륙하여 106살까지 헤라이무라에서 살고 있었다고 합니다.

언덕 위의 두개 있는 무덤에는 십자가가 세워져 있고, 하나는 “그리스도의 무덤”이고 또 하나는 동생인 “이스키리의 머리카락”을 모시고 있다고 합니다.

덧붙여서 신고무라가 합병하기 전의 옛 마을 이름인 “戸来 (헤라이)”는 히브리어에 유래한다고 합니다.

그리스도의 무덤의 주변은그리스도의 마을(キリストの里)”이라는 공원이 정비되어 있고, 그리스도 전설과 풍습 등을 소개 한그리스도의 마을 전승관(キリストの里伝承館)”도 있습니다.

옛 헤라이무라에서는 아이를 처음 밖으로 낼 때 액땜을 하기 위해 이마에 먹으로 십자가를 쓰는 풍습이있었습니다. 그 모습은 “그리스도의 마을 전승관 “에 전시되어 있습니다.

매년 6월 첫째 주 일요일에 열리는 “그리스도 축제”에서는 “나냐도야라(ナニャドヤラ)”라는 전통적인 마을의 무용이 봉납됩니다. “나냐도야라 나냐도나사레노 나냐도야라”라고 의미불명한 가사인 노래를 부르며 춤을 춥니다. 아무래도 이 가사는 히브리어인 것 같습니다.

“그리스도의 무덤”에서 차로 약 10분 거리인 산속에 “오이시가미 피라미드(大石神ピラミッド)”라는 미스터리한 명소가 있습니다. 타케우치 키요마로가 “그리스도의 무덤”을 발견 한 다음날 일본 화가 타케우치 키요마로를 신봉하는 토야 반잔(鳥谷 幡山)이 피라미드를 발견했습니다. “다케우치 문서”에 따르면, 이집트의 피라미드보다 오래된 수만 년 전의 피라미드에서 태양을 예배하기 위해 고대부터 사용되어 있었다고 합니다.

“그리스도의 무덤”과 “피라미드”는 보통이라면 미스터리 스팟 같은 취급이 되지만 공식적인 도로 표지판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이 기사를 쓴 사람

どもども

기사에 코멘트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ページのトップへ戻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