伊坂プレス トラベルマガジン

계정 만들기 로그인내
> 여행 매거진 > 니가타현 > 동해로 지는 사사가와 나가레(笹川流れ)의 석양을 보고 있으면 갑자기 슬퍼져 「엄마! 어, 어, 어, 엄마!」라고 무심코 외치고 말았어요!

笹川流れ

동해로 지는 사사가와 나가레(笹川流れ)의 석양을 보고 있으면 갑자기 슬퍼져 「엄마! 어, 어, 어, 엄마!」라고 무심코 외치고 말았어요!

2019/08/25

 

사사가와 나가레(笹川流れ)는 니가타 현(新潟県)의 최북단, 무라카미(村上)의 야마키타(山北)지역에 있는 약11km의 해안선입니다. 동해의 거센 파도에 침식 된 기암, 괴암, 고도, 동굴 등이 계속 되는 경치가 매우 아름다운 해안이며 일본 백경에도 선정 된 현내 유수의 해안 경승지입니다. 1927년에 국가 명승지, 천연 기념물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조류와 바다에 흘러 나오는 강물의 흐름이 맞부딪히며 바위 사이를 솟아 오르는 듯이 흐르고 있으며 구 사사가와(笹川)마을 (1889년까지 있던 마을)의 이름을 따서 「사사가와 나가레(笹川流れ)」라고 불리게 되었습니다.

사사가와 나가레(笹川流れ)에서 바다를 보면 정면에 아와시마 섬(粟島)전체가 보입니다. 주위 23km 동해에 떠있는 작은 섬입니다. 세나미 온천(瀬波温泉)근처의 이와후네 항(岩船港)에서 아와시마 섬(粟島)행 페리가 나와 있습니다.

사사가와 나가레 의 해안에는 국도 345호 (동해 석양 라인)와 JR우에쓰(羽越)본선이 나란히 달려 있습니다. 국도 345호는 동해를 옆으로 달리기 때문에 드라이브 코스에 딱 맞습니다. 바다 가까이를 달리기 때문에 악천시에는 동해의 물보라가 차에 내려옵니다.

절벽을 피하는 산 쪽에는 산책로가 정비되어 있습니다. 국도 나 철도가 없었던 시대에는 이 산책로가 마을 길이었습니다. 사사가와(笹川)마을과 이타가이(板貝) 마을에 산책로 입구가 있습니다. 소요 시간은 약1시간입니다. 석양이 질 무렵 산책로에서 바라 보는 사사가와 나가레 는 로맨틱 한 분위기를 맛볼 수 있는 절경 포인트입니다.

사사가와 나가레 는 해수욕, 캠핑, 낚시 등을 즐길 수 있는 레저 명소입니다.

사사가와 나가레 (하마신보(浜新保)의 토리고에(鳥越)산에서 칸가와(寒川)의 키쓰네자키(狐崎)까지)의 약11km사이에는 사사가와(笹川)해수욕장을 비롯한 총6개의 해수욕장이 있습니다. 바다는 코발트 블루로 투명도가 높으며, 하얀 잔모래 해변으로 어느 해수욕장도 매우 인기가 있습니다.

안경 바위, 공룡 바위, 오시시(雄獅子)바위, 병풍 바위 등 크고 작은 다양한 기암, 괴암이 있습니다. 유람선에서 바라 보는 경치를 추천합니다.

헤이안(平安)시대 말기, 형 인 미나모토 노 요리토모(源頼朝)에게서 쫓긴 미나모토 노 요시쓰네(源義経)가 오슈(奥州) (현재 이와테현(岩手县))에 도망 치는 도중에 사사가와 나가레 근처 해안을 작은 배로 건너간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사사가와 나가레 에는 아름다운 경치를 요시쓰네(義経)에게 보여 주려고 신하가 일부러 불러 보였다는「키미 모도시 바위(君戻し岩)」, 바위를 보고 요시쓰네(義経)가 히죽히죽 웃었다는「니타리 바위(ニタリ岩)」등이 있어, 주변에는 요시쓰네(義経) 전설이 여러가지 남아 있습니다.

사사가와 나가레 의 석양은 향수를 불러 일으킵니다.

도로 휴게소「사사가와 나가레」는 JR우에쓰(羽越) 본선「구와가와(桑川)역」과 이어지고 있는 전국에서도 드문 휴게소입니다. 휴게소에 있는「유히(夕日) 회관」은 동해의 석양을 테마로 지어진 건물입니다. 유히(夕日) 회관의 2층에서 국도345호에는 「선셋 브릿지」가 연결되어 있고, 계속 되는「선셋 테라스」에서 동해를 한 눈에 볼 수 있습니다. 테라스 펜스에 자물쇠를 달면 사랑이 성취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기사를 쓴 사람

どもども

기사에 코멘트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ページのトップへ戻る